宝物般的作品再添两幅宝物般的作品再添两幅 > 消息

查看原文




Login



调查问卷

韩国要不要部署萨德?

이벤트
KOREA WON
Untitled-4



[K-Now] 宝物般的作品再添两幅宝物般的作品再添两幅

正文


       檀园金弘道(1745~1806年以后)再次被证明是韩国最优秀的画家。文物厅表示,最近由涧松美术文化财团收藏的3件檀园金弘道绘画作品将被指定为宝物。

 

60771247c3c3b4006fad7f7133fbdc1f_1515560
金弘道《马上听莺图》(左)和《故事人物图》(右)。 文化遗产厅


       被指定为宝物的作品《马上听莺图》,描绘了儒生停下马,目光转向柳树上黄莺的画面;《故事人物图》描述了中国人物逸事;《果老倒骑图》则以独特的方式描绘了道教神仙。朝鲜后期杰出画家金弘道虽以风俗画闻名,但也留下了人物画、神仙图和佛画。如果这些作品成为宝物,那么被指定为国家文化遗产的金弘道作品将会增加至7幅。藏于三星美术馆Leeum的“金弘道群仙图八曲屏”就是其中之一。

 

笔者 姜知贤

 

한국 최고의 민속화가 김홍도 작품 보물로 2점 더 추가돼

 

단원(檀園) 김홍도(1745∼1806년 이후)가 한국 최고의 화가임이 다시 한  입증됐다.

문화재청은 최근 간송미술문화재단이 소장하고 있는 단원 김홍도의 회화 3건을 보물로 지정 예고한다고 밝혔다.

보물 지정을 앞둔 그림은 선비가 말을 멈추고 시선을 돌려 버드나무 위의 꾀꼬리를 보는 모습을 묘사한 <마상청앵도>(馬上聽鶯圖)와 중국 인물들에 얽힌 일화를 소재로 그린 <고사인물도>(故事人物圖), 도교 신선을 독특한 방식으로 표현한 <과로도기도>(果老倒騎圖)다.

조선 후기의 빼어난 화가인 김홍도는 풍속화로 유명하지만 인물화와 신선도, 불화도 남겼다.

 그림들이 보물이 되면 국가지정문화재로 지정된 김홍도의 작품은 7점으로 늘어난다. 이 가운데 삼성미술관 리움에 있는 ‘김홍도 필 군선도 병풍’만 국보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0


回帖目录

无回帖信息.


公司简介 个人信息经办方针 服务条款
务本(株)/首尔阿04401/2017,3,6/海东周末/发刊、编辑人:朴宣昊/首尔 中郎区 面目3洞 607-10 吉路道 Bd
每周5发刊/070-4821-1919/青少年保护负责人;张雨。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