在电影《钢铁雨》中饰演朝鲜精英特工……与“人气”相比,重点是“演技”——郑雨盛 > 封面

查看原文




Login



调查问卷

韩国要不要部署萨德?

이벤트
KOREA WON
Untitled-4



在电影《钢铁雨》中饰演朝鲜精英特工……与“人气”相比,重点是“演技”——郑雨盛

正文


       “比起高难度动作,方言更具挑战性。”
       向媒体介绍新作品《钢铁雨》的郑雨盛,这样解释了拍摄过程的不易。郑雨盛通过处女作《心跳》,被大众认识,继动作片《好家伙、坏家伙、怪家伙》与《神之一手》,在新片《钢铁雨》中也表演了高难度动作,吸引了观众的眼球。郑雨盛擅长动作戏,反而觉得飙方言非常难。在新作品中,饰演朝鲜前侦察总局要员“严哲宇”,完美带出了朝鲜方言特有的感觉。

 

a5364fb28d7419535a42849a2fcacf11_1513743
ⓒ NEW


       “拍摄现场有教授平壤口音的人,我不停地练习。只是那位(老师)是女性,所以我很好奇朝鲜男性的口音,在YouTube上查看了很多有关朝鲜的纪录片。每次背台词的时候,心里都会一直想‘这口音对吗?’‘别人听着不陌生吗?’一直不断思考。由于教授方言的老师并不是每天都在拍摄现场,所以我对方言的部分更加上心。”
       《钢铁雨》讲述了遭遇军事政变受到致命伤的朝鲜最高权力者和朝鲜特工“严哲宇”混入处于政权交替阶段的韩国,韩半岛面临战争危机的故事。由于朝鲜核武器问题,中国、美国、日本等周边国家正紧盯着韩半岛的情形,在这样的情况下,上映如此与现实相吻合的电影,受到了热烈的关注。

 

a5364fb28d7419535a42849a2fcacf11_1513743
电影《钢铁雨》的剧照。

 

       《钢铁雨》由杨宇锡编导,他之前以讲述前总统卢武铉做律师时的故事《辩护人》,成功吸引了超过1200万观众。杨宇锡导演在《钢铁雨》中,也表达了自己的政治信念。因此,在此作品中,饰演朝鲜特工的郑雨盛压力比较大。据说,郑雨盛刚拿到台本时,本想拒绝出演。

“杨宇锡导演刚给我剧本的时候,我问过:‘为什么要由我来饰演严哲宇呢?’杨导说:‘你有严哲宇单纯与耿直的感觉。希望你能够把你特有的性格与形象,增添到严哲宇这个角色上。’一开始我跟他说,‘这是不可能的’,但决定出演之后,我努力地表演,放下偶像的包袱。感觉我做到了这一点,真是万幸。”
       郑雨盛在新作品里与演技派演员郭度沅成为主演搭档,此次是两人继电影《阿修罗》后的第二次合作。郭度沅饰演青瓦台外交安保首席秘书“郭哲宇”。同龄的两人在《钢铁雨》展现了“更上一层楼”的友情与演技。
       “比起自己一个人创造角色,在与合作演员进行交流的时候得到的效果,具有更强大的力量。我与郭度沅之前在《阿修罗》合作过,所以我们从同事关系慢慢成为了同龄朋友的关系。两人之间形成信任关系之后,一起出演了《钢铁雨》,时机非常好。我感觉‘这个朋友真的很喜欢我’,所以两人的演技也有了很高的默契度。”

 

a5364fb28d7419535a42849a2fcacf11_1513743
ⒸNEW

 

       郑雨盛是代表韩国的美男演员。在过去,郑雨盛听到‘长得帅’的赞扬,只是羞涩地笑笑;如今,他听到这样的赞扬,总开玩笑说,‘我知道’,可见,他的性格更加外向、活泼了。一位演员长得很帅,是一种优势,但有时也是一种限制。郑雨盛一直以来都是叛逆青春的代表形象,但如今的他比起“人气”,更重视“演技”,陆续挑选了些艺术性高的作品,展现了各种风格的演技,被大众评为“有开拓精神”。
       “我知道大众对‘郑雨盛’的形象已有自己的认知,所以我每次拍摄新作品的时候,说出第一句台词是最难的。有些演员没能把日常生活与作品中的形象相结合,所以常常会选择出演综艺节目,试图改变自己的形象。但我认为,演员不应该通过综艺节目接近观众。因为我是一个电影演员,所以我应该通过电影作品,破除观众对我的形象的成见。”

 

笔者 金素理

 

 

 

 

영화 <강철비>에서 북한 요원역으로 변신… ‘스타보다는 배우에 방점

 

정우성

 

"액션보다 사투리가 더 어려웠어요."

신작 영화 <강철비>를 소개하는 배우 정우성이 쉽지 않았던 촬영 과정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그의 출세작인 <비트>를 시작으로 <좋은놈 나쁜놈 이상한놈>, <신의 한 수> 등에서 고난도 액션을 소화했던 정우성은 이 작품에서도 품격 높은 액션 장면으로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 잡는다. 하지만 액션 연기에 능한 정우성을 괴롭힌 것은 정작 사투리였다. 극중 북한 최정예요원 ‘엄철우’ 역을 맡은 그는 독특한 억양의 북한 사투리를 능숙하게 소화했다.

촬영 현장에 평양 사투리를 가르쳐주시는 분이 있어서 연습을 계속했어요. 그런데 공교롭게도 그 분이 여성이었죠. 그래서 북한 남성의 말투가 궁금해 유튜브에서 북한 관련 다큐멘터리를 굉장히 많이 찾아봤어요. 제가 대사를 읊으면서도 이게 사투리가 맞나?’, ‘남들이 들을만 하나?’라는 생각을 많이 했죠. 사투리를 가르쳐 주시는 선생님이 매일 계신 것은 아니었기 때문에 더 고민이 많았어요.”

<강철비>는 북한 내 쿠데타가 발생하고, 북한 권력 1호가 남한으로 긴급히 내려오면서 펼쳐지는 첩보 액션 블록버스터다. 현재 북핵을 둘러싸고 중국, 미국, 일본 등 주변국들이 한반도를 예의주시하고 있는 상황에서 개봉되는 영화이기 때문에 현실과 맞물려 더 관심을 받고 있다.

이 영화는 노무현 대통령을 모티브로 삼았던 영화 <변호인>으로 1200만 명이 넘는 관객을 모았던 양우석 감독의 신작. 양 감독은 <강철비>에도 자신의 정치적 소신과 메시지를 깊이 새겼다. 그렇게 때문에 극 중 북한 요원 역을 맡은 정우성의 어깨도 무거울 수밖에 없었다. 때문에 처음 대본을 받았던 정우성은 출연을 망설였다는 후문이다.

양우석 감독이 처음 제게 시나리오를 줄 때 ‘왜 엄철우가 나여야 하나?’라고 물었어요. 그랬더니 엄철우의 순수함, 우직함이 있다고 하더군요. 이어서 엄철우에게 정우성이 가진 느낌을 줬으면 좋겠다고 덧붙였죠. 처음에는 불가능하다고 말했어요. 하지만 출연을 결심한 후 배우이기 전에 인간 정우성의 성향을 표현하려 노력했죠. 잘 녹아든 것 같아 다행이에요.”

정우성은 이번 작품에서 연기력 뛰어나기로 정평이 난 곽도원과 호흡을 맞춘다. 두 사람은 앞서 영화 <아수라>에서도 이미 한 차례 한 프레임에 담긴 적이 있다. 곽도원에게 주어진 역할은 청와대 외교안보수석 ‘곽철우’. 동갑내기인 두 사람은 <강철비>에서 한층 더 진한 우정을 나누며 연기를 주고 받았다.

"혼자 좋은 캐릭터 만들어 내는 것보다 동료 배우와 함께 연기하면서 주고 받을 수 있는 교감, 캐릭터 만들어 가는 게 짜릿한 선물이죠. 곽도원과는 <아수라> 때 만나 서로 주고 받는 교감이 있었죠. 이어 동료에서 동갑내기 친구로 감정이 깊어졌어요. 서로에 대한 신뢰가 높아질 때 <강철비> 만나게 됐죠. 타이밍이 굉장히 좋았어요. ‘이 친구가 나를 정말 좋아해 주는구나’ 싶어서 화면에 더 좋은 호흡이 담긴 것 같아요."

정우성은 한국을 대표하는 미남 배우. 과거에는 "잘 생겼다"는 평가에 수줍게 웃기만 하던 그는 이제 그런 이야기를 들으면 나도 알아요라고 농담을 건넬 정도로 푸근해졌다. 하지만 이는 또 다른 선입견으로 작용하기도 하다. 과거 신세대의 아이콘이자 반항기 있는 청춘을 대변하던 그는 이제 스타보다는 배우에 방점을 찍을 작품을 고르며 한결 밀도 있는 연기를 선보이고 있다. 그래서 그는 주변에서 볼 때 의외다라고 평가할 만한 작품을 잇따라 고르며 변신을 시도하는 중이다.

정우성에 대한 선입견이 늘 있다는 것을 잘 알고 있어요. 그래서 신작 영화를 선보일 때 첫 대사를 하는 게 항상 가장 힘들죠. 일상과 작품 속 모습이 잘 연결이 안 되는 배우들이 있잖아요. 그래서 예능에 출연하기도 하는데, 결국 예능이 관객에게 편하게 다가가기 위한 수단이 돼선 안 된다고 생각해요. 결국은 영화 배우이기 때문에 저를 둘러싼 선입견을 깨는 것도 영화 안에서 이뤄져야 해요.”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0


回帖目录

无回帖信息.


公司简介 个人信息经办方针 服务条款
务本(株)/首尔阿04401/2017,3,6/海东周末/发刊、编辑人:朴宣昊
首爾特別市 中郎區 四佳亭路 41路 (gil) 6, Road Park Bld.1F
每周5发刊/070-4821-1919/青少年保护负责人;李东耿。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