浪漫喜剧女王的回归, 穿越剧《Go Back夫妇》——张娜拉 > 封面

查看原文




Login



调查问卷

韩国要不要部署萨德?

이벤트
KOREA WON
Untitled-4



浪漫喜剧女王的回归, 穿越剧《Go Back夫妇》——张娜拉

正文


       “20岁的角色也可以消化。”被称为“韩国童颜女神”的张娜拉,发表了这样的回归感言。KBS的2TV电视台电视剧《Go Back夫妇》是张娜拉       时隔多年回归的新作,讲述了38岁的家庭主妇马珍珠突然回到20岁的故事。今年37岁的张娜拉,需要在剧中饰演20岁的角色,必定承受着各方面的压力,但由于她的童颜,大家常说:“比起38岁家庭主妇的角色,20岁大学生的形象更适合张娜拉。”
       对此,张娜拉也解释:“我没有严格区分20岁和38岁的角色。38岁的马珍珠重新回到20岁,只是外表变得年轻了而已,她的心灵还是38岁,所以我饰演起来,也不会有太多的压力。”

 

655bf1c433c949b9332f01d1bd125b8f_1509520
ⓒ Narajjang.com


       剧组拿到剧本之后,最头疼的就是女主选角,因为能够跨越20年的年龄差距,同时消化两个角色的女演员不多。经过长时间的会议,剧组全体一致把票投给“张娜拉”。
       导演河炳勋对当时做的决定表示很满意,说道:“饰演马珍珠的女演员,需要同时饰演20岁的大学生和38岁的家庭主妇。如果选用20多岁的女演员,我担心她演不出那种‘阿姨’的感觉。(其实)是我亲姐姐推荐的张娜拉。开拍之后,我也发现这个角色真的非她莫属。张娜拉自然地演出了20多岁和30多岁两个年龄段的女人。”

 

655bf1c433c949b9332f01d1bd125b8f_1509520
张娜拉出演KBS2电视剧《Go Back夫妇》,变身为20岁清纯可爱的“校园女神”。


       张娜拉与后辈演员孙浩俊在《Go Back夫妇》里饰演一对夫妇。两人的真实年龄只差3岁,但张娜拉是孙浩俊的前辈。剧中,这对夫妻互相看不顺眼,过着如同战争般的生活,所以张娜拉与孙浩俊两人的默契度非常重要。


       张娜拉表示:“之前没有机会互相认识,所以一开始有点尴尬,但孙浩俊的性格特别好,很会照顾人,拍摄现场的气氛很好,一起演起戏来也很舒服。孙浩俊还贴心地准备了健康药品,(虽然一开始有点尴尬),现在两人相处愉快又舒服。”


       《Go Back夫妇》是由网络漫画《再做一次吧》改编的电视剧。原作漫画其实是19禁,比较直接地描述了夫妇的生活故事。原作里许多香艳的镜头,在制作电视剧的时候,被巧妙地改动了。另外,张娜拉利用其特有的活泼可爱的形象,适当地转换了一些情节里的气氛,得到了观众的赞赏。

       张娜拉解释:“孙浩俊说他没有看原作漫画。说实话,我看过。确实色色的。但我们电视剧的内容还是与原作有所不同,大家可以没有负担地观看。” 

 

655bf1c433c949b9332f01d1bd125b8f_1509520
ⓒ KBS


       张娜拉于2001年发行首张专辑《First Story》以歌手身份出道。之后,出演了许多电视剧与综艺活动,成了代表韩国的“全能演艺人”。2006年,张娜拉出演了中国广东卫星电视台的电视剧《刁蛮公主》;2007年,主演了湖南卫星电视台的电视剧《纯白之恋》;2010年,参演了台湾中视的电视剧《刁蛮俏御医》,成了第一代在华韩流大明星。

       近几年,张娜拉积极地展开着国内外的活动,不停地更新作品集。出道17年的张娜拉,如果成为《Go Back夫妇》中的马珍珠,有想要穿越回去的过去吗?

       对于这个提问,张娜拉笑着说:“我个人从来没想过回到过去,但经过这次拍摄之后,我不禁想:‘就回一两天的话,应该挺好的’。拍摄这部剧真的是太有意思了。我感觉自己通过这部剧的角色正在间接的满足中。”

 

笔者 金素理

 

 

믿고 보는 로코퀸의 귀환,  

타임슬립 드라마 <고백부부>

 

장나라

 

20 역할도 불편하지 않아요. 한국 연예인 최고의 동안(童顔) 자랑하는 배우 장나라의 출사표는 남달랐다. 그는 KBS 2TV 드라마 <고백부부> 연기 활동을 재개했다. 드라마는 38 주부에서 20 여대생으로 돌아가게 여주인공 마진주의 이야기를 담았다. 올해 실제 나이 37세인 장나라가 20 역할까지 소화해야 하는 터라 적잖은 부담을 느낄 법하다. 하지만 유달리 어려 보이는 장나라의 외모 때문에 주변에서는38 주부보다 20 여대생 역할이 어울린다”는 말이 심심치 않게 나온다.

장나라 역시 이런 부담에 대해 묻는 질문에 "20 역할과 38 역할을 굳이 나눠서 생각하지 않고 있다" "마진주가 38세의 감성을 그대로 가진 상태에서 외모만 20세로 돌아가는 설정이기 때문에 불편하지 않을 거라 생각했다" 출연을 결심한 이유를 설명했다.

제작진 역시 대본을 받았을 캐스팅을 가장 먼저 고민했다. 20년의 시간 차를 극복하고 역할을 모두 소화해낼 있는 여배우가 많지 않기 때문이다. 회의 끝에 제작진은 만장일치로 장나라를 꼽았다는 후문이다.

연출을 맡은 하병훈 PD "마진주 역은 20, 30대를 동시에 연기해야 한다. 20 배우를 캐스팅하면 아줌마스러운 생활 연기가 진정성 있지 않을 같았다" "친누나가 장나라를 추천했는데, 촬영을 시작해보니 장나라가 아니면 없는 역할이었다. 20대와 30대의 외모 차이를 정말 자연스럽게 소화해주고 있다" 만족감을 드러냈다.

장나라는 <고백부부>에서 후배 배우 손호준과 부부로 호흡을 맞춘다. 나이는 3 아래지만 까마득한 후배다. 또한 중에서는 서로 잡아 먹지 못해 안달이 부부를 연기하기 때문에 사람의 연기 호흡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장나라는 " 동안 번도 마주친 적이 없어서 서로 조금 어색했는데, 워낙 착하고 배려를 많이 하는 성격이어서 같이 연기하는 편하다" "손호준이 영양제까지 챙겨줘서 지금은 편하고 즐겁게 촬영하고 있다" 전했다.

드라마는 동명의 웹툰 <한번 해요> 원작으로 리메이크 드라마다. 부부의 이야기를 다룬 만큼 원작 웹툰은19’이다. 야한 장면이 많기 때문에 과연 드라마로 옮겼을 때는 어떤 식으로 표현될지 시청자들의 관심이 높았다. 장나라는 특유의 발랄하고 귀여운 이미지로 이런 부분을 상쇄시키며 시청자들의 호응을 이끌어내고 있다.

그는 "손호준은 원작 웹툰을 봤다고 하던데, 솔직히 나는 살짝 봤다. 그런데 많이 야하더라" "하지만 우리 드라마의 내용은 조금 다르게 되는 부분이 있다. 시청자들이 부담없이 재미있게 있다" 시청을 독려했다.

장나라는 지난 2001 데뷔곡 눈물에 얼굴을 묻는다 발표하며 가수로 먼저 데뷔했다. 이후 연기 활동을 겸하며 대표적 만능 엔터테이너로 자리매김했다. 특히 2006 중국 광둥위성TV 드라마 <띠아오만 공주> 이어 2007 후난위성TV <순백지련>, 2010 스촨위성TV <장미저택> 등에 연이어 출연하며 중국 한류의 기반을 닦은 인물로 손꼽힌다.

최근에도 국내외에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며 쉼표 없이 필모그래피를 채워가고 있다. 데뷔 17년차로 탄탄한 길을 걸어 장나라에게도 <고백부부> 마진주처럼 돌아가고 싶은 시절이 있을까?

질문에 장나라는 개인적으로 과거 언제쯤으로 돌아가고 싶다는 생각은 해봤는데 이번 촬영을 통해 하루 이틀쯤은 돌아가도 되지 않나라는 생각이 만큼 재미있게 촬영하고 있다 드라마를 통해 대리만족을 하고 있는 같다 웃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0


回帖目录

无回帖信息.


公司简介 个人信息经办方针 服务条款
务本(株)/首尔阿04401/2017,3,6/海东周末/发刊、编辑人:朴宣昊/首尔 中郎区 面目3洞 607-10 吉路道 Bd
每周5发刊/070-4821-1919/青少年保护负责人;张雨。 TOP